[국가 현황] 태국에서 애완동물 사료 시장의 기회

In 태국 by J-CCEI posted Jul 11, 2018 Views 20

bulldog-puppy-dog-pet.jpg

 

2015년 태국의 애완동물 사료 및 간식 매출은 7억 3,700만 달러로 동남아시아 애완동물 케어 시장의 44%를 차지합니다. 또한 애완동물 케어 시장에서 5년 동안 연평균 증가율은 13.7%로 애완동물 관련 용품 시장에서는 확실히 수요가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죠. 특히, 전세계적으로 봤을 때, 동남아시아에서는 도시화와 인터넷 사용률이 증가함에 따라 애완동물 용품 정보의 접근이 용이해지면서 이 분야의 소비량은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EcommerceIQ Asia에 따르면, 이런 소비력에도 불구하고 의아한 점은 태국 내 온라인에서 판매하는 프리미엄 애완동물 제품은 소수 브랜드밖에 없다고 합니다.

동남아시아에 60%의 애완동물은 집에서 만든 애완 동물 음식 또는 남은 음식들을 먹습니다. 그 이유는 애완동물 브랜드의 침투력이 낮기 때문이죠. 하지만 태국에서도 애완동물을 가족의 일부로 생각한다는 점이 일반적인 현상이 됨에 따라 남은 음식을 주기보다는 애완동물을 사람처럼 대하면서 그에 맞는 프리미엄 제품을 구매하려는 추세가 엿보입니다.
 
사실 태국에서는 Petpro.co.th 및 dogilike.com과 같은 애완동물 온라인 마켓 플레이스가 있지만, 인지도가 부족한 브랜드의 제품이 다수라서 애완동물 제품 구매력은 있어도 온라인 구매까지는 잘 이어지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최근 Lazada Thailand에서 제 3의 상인들이 만드는 애완동물 제품이 등장하면서 애완동물 제품 카테고리는 600%의 놀라운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결론적으로 태국의 애완동물 산업은 신구 브랜드 모두가 시장 점유율을 확보하고 점유할 수 있는 기회가 많습니다. 평소 애완동물과 관련한 서비스를 기획 중이라면 기회가 큰 태국 애완동물 케어 시장에 진출을 해보시는 건 어떠세요?
 
 
--------------------------------------------------------------------------------------------------------------------------------------------
 

As the Thai market begins to condense with the flood of global players and diversified consumer demand, more sectors become less attractive but the pet industry remains an empty bliss. Going online to find a necessity like pet food and pet care products will eventually become the norm as Southeast Asians grows increasingly familiar with the habit of ecommerce.

“The pet product market in Asia is becoming increasingly mature and diversified, and is likely to grow faster than the world average in the coming years, “ – Neil Wang, global partner and president for Greater China at Frost & Sullivan.

 
 
관련 기사 더 보기: https://ecommerceiq.asia/thailands-online-pet-industry/
Atachment
첨부 '1'
profile

By J-CCEI

Posted Jul 11, 2018

S.E.A. Bridge is an initiative by J-CCEI to empower Korean startups with the knowledge and support they need to succeed in Southeast Asian marke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