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 SEA 스타트업 인터뷰] 말레이시아 "BEAM"의 대표인 Kenneth Ho와 인터뷰

In 말레이시아 by J-CCEI posted Jun 01, 2018 Views 12
★ 본 인터뷰는 SEA Bridge에서 단독으로 진행하는 [특집 - SEA 스타트업 인터뷰]편 입니다. ★
 
17239991_10154192687041493_3264221008786961562_o.jpg
(▲말레이시아 스타트업 BEAM 대표인 Kenneth Ho)
 
오늘은 SEA Bridge에서 마련한 동남아 스타트업 인터뷰의 첫 번째 출연 스타트업인 BEAM의 스토리를 들어보려고 합니다.
BEAM은 비즈니스의 연결과 기회의 가교 역할이라는 미션을 가지고 말레이시아에서 스타트업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에는 BEAM의 대표인 Kenneth Ho 와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인터뷰를 통해 유용한 정보를 얻었습니다.
그렇다면, 아래 인터뷰 내용을 살펴 볼까요?
 
1. 안녕하세요, Kenneth Ho 대표님. 반갑습니다. SEA Bridge 독자들께 BEAM은 어떤 회사인지 간략히 설명해주시죠.
☞ 안녕하세요, BEAM의 대표인 Kenneth Ho라고 합니다. 반갑습니다. 우선 BEAM은 스타트업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고요, BEAM의 온라인 플랫폼과 커뮤니티를 통해서 가치있는 만남을 진행할 수 있고, 인력 소싱도 할 수 있는, 그렇게 사업 규모를 확장시킬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 처음 사업을 시작할 때, 사업적인 연결과 만남이 부족하고 인력 난을 겪는 사업가들은 많은 도움을 필요로 하죠. 여기서 착안하여 만든 플랫폼입니다.
 
2. SEA Bridge 구독자 중에는 동남아로 진출하고 싶은 다양한 기업들이 있는데요, SEA Bridge 기사를 게재하면서 느낀 것이 동남아 진출은 동남아시아 인구 구성도 중요한 포인트라고 생각이 들더라구요. 그렇다면 동남아시아 인구 구성을 세 단어로 말씀해 주실 수 있을까요?
☞ 다양함, 다문화, 각각의 문화 이렇게 세 단어일 것 같네요. 동남아시아는 다양하고 다문화를 가지고 있지만 또 각각의 고유의 문화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죠.
 
3. 그럼 동남아로 진출하고 싶은 한국 스타트업이나 인재들에게 조언할 부분이 있으신가요?
위에도 말씀드렸다시피, 동남아시아는 각각의 문화를 갖고 있듯이 각각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죠. 그래서 많은 문화적 장벽이 존재합니다. 이것은 사업적으로도 마찬가지이구요. 그래서 동남아 시장의 현지화라는 것은 시간도 걸리고 각 시장에 대한 깊은 이해도 있어야합니다.
그래서 저는 현지 액셀러레이터나 파트너와 같이 일해보시라고 권하고 싶네요.
사실, 저희 플랫폼 역시 외국 기업가들에게 현지 시장과 연결할 수 있고, 관련된 파트너들을 찾을 수 있고, 다양한 이벤트를 찾을 수 있죠. 
 
4. 그렇군요. 동남아 진출을 하게되면 또 하나 한국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는 것이 현지 인재채용이겠는데요, 혹시 BEAM은 어떻게 좋은 인재를 발굴하고 그들에게 동기부여를 하시죠?
이 부분은 모든 회사들이 고심하는 부분 중 하나일 거에요. 저희는 기술은 트레이닝을 시키면 되지만 태도는 그 트레이닝 기간이 더 오래 걸린다고 생각해요. 그래서 인재를 채용할 때 태도, 의사소통 능력, 업무 윤리의식 등을 가장 중점적으로 봅니다.
그리고 그들이 잘 트레이닝 되었을때 다른 회사에서도 그들에게 관심을 보일 가능성은 충분히 있습니다. 그래서 그 인재들이 떠나는 것은 막지 않지만 만약 그들이 BEAM의 소속감을 느끼고 그들 스스로 무언가 큰 성취를 느꼈다면 이런 부분은 그들이 계속 저희 회사에 남을 수 있게 하는 이유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5. 앞서 말씀하셨다시피 동남아는 여러 문화가 공존하고 있는데요, BEAM에서는 문화 다양성을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하나요?
문화 다양성은 어떠한 문제를 풀어나갈 때 아주 중요한 부분이죠. 이 문화적 다양성을 인지함으로서 세계 여러 나라 사람들의 다양한 니즈 등을 파악할 수 있죠. 그리고 우리의 서비스나 제품을 다른 나라에 어떻게 적용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도 많은 도움을 주는 역할을 한다고 생각합니다.
 
6. BEAM은 한국 진출 계획도 있나요?
아직 한국 시장을 잘 모르지만 아주 흥미로운 시장이죠. 한국은 높은 모바일과 인터넷 사용률, 그리고 많은 기업가들의 능력과 활동이 두드러지고 있죠. 사실, BEAM은 한국 기업들이 동남아 진출 할 때 겪고 있는 문제들을 풀어볼 수 있는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이 더 맞지 않을까 싶습니다.
 
7. 소중한 시간 내주셔서 감사드리며, 마지막으로 BEAM의 최근 핫이슈는 무엇인가요?
음, 아주 많은데요, 그 중에서도 최근에는 중국 시장에 진출을 했고, 사업가들이 중국으로 진출할 수 있게끔 도와주고 있습니다. 한국 사업가분들도 동남아 또는 중국을 진출하실때 저희 플랫폼을 경험해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BEAM을 경험하고 싶다면 BEAM App 그리고 website 에서 만나보실 수 있어요.
 
 

Screen Shot 2018-06-01 at 10.20.47 AM.png

(▲BEAM의 웹/앱 화면)

------------------------------------------------------------------
▼ 인터뷰 전문 (영문)
 
1. Could you share with us a short introduction about your company? What is the main problem you are trying to solve?

So basically SouthEast Asia is the next big thing. As the market is still developing, there’s tremendous potential for innovation, careers, and technology. Entrepreneurship is at an all time high, which is great. 
 
However, SEA is also a very fragmented market with many different languages and cultures. Coupled with the lack of connections and resources in the early days, entrepreneurs need a lot of help when they’re starting out. What we do at BEAM is to support entrepreneurs, and we try to do it at scale through our community and online platform by allowing them to forge valuable connections and connect to resources/support.
 

2. How would you describe Southeast Asia’s  demographics in three words?
 
Diverse, Multicultural, Fragmented


3. If you had any advice to Korean startups or talent thinking of entering Southeast Asia, what would it be?
 
SEA is a fragmented market. There are so many countries with so many different people speaking so many different languages. There are so many different cultural barriers, which exist even in business. Korea itself has it’s own set of culture and business practices, which could be very different to SEA’s culture. Localization takes time and a deep understanding of each market.
 
Our advice would be to try and work with accelerators or local partners who can assist with entering markets. In fact, platforms like ours are very helpful as they allow foreign entrepreneurs to connect with the local markets and participate in events, get to know people, form partnerships, and more.

Screen Shot 2018-06-01 at 10.21.10 AM.png

4. How do you identify great talent and how do you keep your team motivated?

 
This is a hard question. I believe every company struggles with hiring great talent and retaining them. 
 
For us, it takes a long time to really identify that someone is a good fit for the company. In the early days we try to identify it from their values. We tend to pick people who are more driven by causes instead of money. We also try to find people who genuinely have a heart to serve others and humanity as a whole. Of course this is just one part of the puzzle. The ability to accomplish the task at hand is also crucial. Work ethic is also important.
 
However we’ve always felt that skills are something that can be trained, but attitude takes a significantly longer time to mould. So we try our best to find people with good attitude, communication skills, and work ethic. We try to groom them so they’re really good at what they do.
 
Of course when you groom someone into becoming very skillful, there is a possibility that other companies may see the value in hiring them. We can’t stop people from leaving, and it’s not fair for us to hold them back if they want to. But I believe if they feel belonged, and that they’re working on something bigger than themselves, and are compensated decently (and not overworked), I believe they have plenty of reason to stay.
 

5. How important is cultural diversity in your company?

We’re still a pretty small company currently, so it’s still pretty skewed right now. However we believe diversity is an important part in problem solving on a larger scale as it allows us to understand people and cultures better. It helps us understand the different needs and perspectives of different people around the world, and how we can tailor our products/services to serve them better.
 
 
6. What are your thoughts about South Korea as a potential market for your product/service?
 
We don’t know much about South Korea right now but we think it’s a very exciting market to explore. There is very high mobile/internet penetration and we believe entrepreneurship is on the rise. In fact, we believe many Korean entrepreneurs are out to solve problems for the developing/less fortunate countries out there, which is a great thing.
 
 
7. What is the latest updates on BEAM?
 
There’s so many. But the main one currently is we’ve recently entered China and will be helping entrepreneurs expand and market their services to China. All these will be available on the BEAM App and website as well.
 
------------------------------------------------------------------

BEAM의 앱/웹에서 동남아 현지 스타트업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현지 인재채용의 기회와 스타트업 이벤트를 찾을 수도 있습니다. 동남아 국가에 진출 계획이 있다면, BEAM의 플랫폼을 사용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겠네요.

profile

By J-CCEI

Posted Jun 01, 2018

S.E.A. Bridge is an initiative by J-CCEI to empower Korean startups with the knowledge and support they need to succeed in Southeast Asian marke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