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현황] 가상통화를 인정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인도네시아 정부

In 인도네시아 by J-CCEI posted May 15, 2018 Views 5

pexels-photo-844124.jpeg

인도네시아 중앙은행은 인도네시아 통화인 루피아가 인도네시아 내 유일한 합법적인 통화라며, 올해 초부터 핀테크 기업들의 가상통화 사용 및 거래를 금지했습니다. 여기서 핀테크 기업이라함은 은행, 전자 지갑 업체, 페이먼트 업체 그리고 파이낸셜 서비스를 하고 있는 모든 기업을 지칭합니다.

인도네시아 중앙은행은 모든 인도네시아 사람들에게 가상화폐의 판매, 구매 또는 거래는 불법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덧붙여 ICO 토큰을 포함한 가상통화는 자산 거품을 형성하기 쉽고, 자금 세탁 및 테러 자금 지원을 위한 용도로 사용되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죠. 또한 가상화폐는 인플레이션 압박을 가져올 것이라고 말하면서, 가상화폐 때문에 시장 안정성이 위협을 받을 것이며 자금의 유동성을 확보해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정부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인도네시아에서 가장 인기있는 가상통화 플랫폼인 Indodax는 아직까지 잘 운영되고 있습니다.

--------------------------------------------------------------------------------------------------------------------------------------------

There is a concern that allowing cryptocurrency activity will bring wider inflationary pressures that Bank Indonesia will then have to respond to. The Assistant Governor of the bank, Dody Budi Waluyo, said this week that cryptocurrencies “may pose a risk and the bank may have to inject liquidity”, adding that such a move would “affect the market and stability.

Currently, individual investors are still allowed to hold and trade cryptocurrencies, although the level of participation in crypto-based currencies and tokens is disproportionately small, likely as a result of the authorities’ repeated warnings on the subject. 

  

관련 기사 더 보기: https://www.icoexaminer.com/ico-news/indonesian-central-bank-opposes-cryptocurrencies-icos/

https://news.bitcoin.com/bank-indonesia-do-not-sell-buy-trade-cryptocurrency/

Atachment
첨부 '1'
profile

By J-CCEI

Posted May 15, 2018

S.E.A. Bridge is an initiative by J-CCEI to empower Korean startups with the knowledge and support they need to succeed in Southeast Asian markets.